언론사뉴스 > 경제투데이

 

‘고양이 장례식’ 강인 “박세영과 스킨십부터 시작해”

등록일 :
2015.01.07 15:40
등록자 :
재생수 :
89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추천3 주소퍼가기

관련동영상

슈퍼주니어 멤버이자 연기자인 강인이 박세영과 함께한 로맨스 영화 ‘고양이 장례식’에서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강인과 박세영은 극 중 첫눈에 반해 사랑에 빠진 동훈과 재희 역을 맡았다.

강인은 1월 7일 서울 왕십리 CGV에서 열린 영화 ‘고양이 장례식’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영화를 보면 아시겠지만 박세영과 스킨십 하는 장면이 많다. 그런데 그 장면들이 거의 초반에 이뤄졌다”며 “그래서 친해지기도 전에 입부터 맞췄다. 촬영할 때 날씨가 추웠는데 입맞추는 연기를 많이 하다보니까 쉬는 시간에 한 이불 덮고 쉬는 게 자연스러웠다”고 깜짝 고백했다.

강인은 “다들 놀라겠지만 첫 영화가 아니다. 예전에는 어디를 가나 막내였는데 이번 영화에서는 시간이 많이 흘러서인지 내가 막내가 아니라 오빠이기도 하고 형이기도 하더라”고 털어놨다. 강인은 “그래서 현장 분위기를 주도해야 했다. 내가 기분이 안 좋으면 현장도 안 좋을 것 같았다. 박세영과 감독님도 성격이 밝아서 현장에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박세영은 함께한 강인과의 케미에 대해서 “이 영화가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이지만 현실에서 남자친구가 대부분이 이렇게 생기지는 않지 않을까? 잘생기고, 음악도 하고, 노래도 잘하고. 이런 멋진 남자친구이다 보니 정말 미스캐스팅이 아닐까 생각할 정도로 멋졌다.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세영은 또한 “첫 영화고, 낯을 많이 가려서 걱정을 많이 했다”며 “어떻게 친해져야 할까 고민했는데 오빠가 웃을 수 밖에 없는 분위기를 많이 만들어줬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처음에는 어색하고 말도 안 했는데 그게 빨리 풀리게 됐다”며 “촬영하면서도 항상 오빠가 챙겨줬다”고 덧붙였다.

댓글 (0)
(0 / 300자)
댓글

(주)팟빵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우림라이온스밸리 A동 811호 (가산동)

대표 김동희 개인정보보호책임자 현숙희 사업자등록번호 119-81-94062 통신판매 제 2011-서울금천-0376호 Mail : help@podbbang.com Tel : 02-6903-9339 Fax : 02-2026-5314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음란물, 불법 유해정보 등을 게시 또는 배포하시면 해당 게시물은 경고없이 삭제되며, 게시자는 관련법률 및 법령에 의하여 처벌받게 됩니다.

COPYRIGHT (C) 2017 TAGSTORY. ALL RIGHT RESERVED.